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비오는 도시 피렌체 그리고 뜰

닫기
HOME > 한국의 등대 시간여행 > 한국의 등대문화유산

영해표지를 안고 있는 울산 범월갑 동방파제 등대(Ulsan Beomwolgap Dongbangpaje Lighthouse with Territorial Sea Sign)

울산 범월갑 등대는 한가운데 펼쳐진 2km 남짓의 방파제이며 건립 시기는 최근이지만 화암추와 마찬가지로 영해표지를 안고 있기에 역사등대로 넣었다.
파도와 너울을 막는 이안제 형태로 동떨어진 방파제이며 일명 피사의등대로 알려진 예술작품처럼 아름다움까지 뽐내는 등대이다.
울산항의 명물이 된 이곳은 현대건설이 2009년 5월에 완공한 울산신항 남방파제와 범월갑 방파제인데 지금은 일반인 출입제한이 되고 있다.
최초 점등일 : 2009년 5월
주소 : 울산시 울주군 온산읍 범월갑 방파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