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비오는 도시 피렌체 그리고 뜰

닫기
HOME > 사진으로 보는 시간여행 > 5일장/재래시장

김광석이 사랑한 대구 방천시장(Daegu Bangcheon Market Loved by Kim Kwangseok)

1945년 광복후 일본과 만주 등에서 한국으로 다시 온 전재민들이 모여 형성된 시장으로 신천옆에 만들어졌다 하여 방천시장이라 이름지어졌다.
방천시장은 한국전쟁 때 생활터전 역할을 하였고 이후에도 대구시민들의 중요한 공간 중 하나였다. 하지만 방천시장이 위치한 시내 곳곳에 백화점과 대형마트 등 상권이 형성되자 방천시장은 쇠퇴하기 시작해 현재 상당수의 점포가 빈 상태이며 시장의 기능보다는 먹거리 형태의 야시장의 성격을 띄고 있다.
한때 쇠퇴한 골목길이나 시장을 젊은 예술가들에 의해서 재탄생되긴 했지만 젠틀리피케이션이라는 임대료 인상으로 다시 노인세대로 돌아가 쇠퇴되는 곳이 많아지고 있다.

주소 : 대구 중구 대봉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