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비오는 도시 피렌체 그리고 뜰

닫기
HOME > 바람따라 걷는 시간여행 > 부산 울산 경남 스템프투어

먼바다 남해의 일출(Sunrise in the South Sea)

얼마전 영화 촬영을 위해 거문대 일대와 상백도 일대를 돌아다니면서 아역 배우들의 모습들을 담은 영화 감독이 오랜 시간을 항해한 바다가 남해이다,

밀수라는 범죄 이야기를 다룬 영화가 아름다운 배경의 상백도 주변이었기에 아마도 항해 중 아름다운 풍경을 보여주고자 했던 의도였으리라 생각된다.

고요한 태양이 떠오른 남해의 바다를 영상ㅇ에 어떻게 담았을지 궁금증이 증폭되긴 하지만 절해고도의 등대가 상상되곤 한다.

주소 : 전남 여수시 삼산면 거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