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비오는 도시 피렌체 그리고 뜰

닫기
HOME > >

팔금도의 유채 축제(a rape festival in Palgeumdo)

4월에 팔금도를 가게 되면 노란색의 봄을 보게 되는데 드넓은 평야에 신안군에서 유채를 재배하여 코로나에 시름하는 국민들에게 예쁜 색으로 위로를 주고 있다. 올해는 방문보다는 비대면으로 권유하기에 그리함이 좋을 듯 하다.

유채꽃은 비가 오면 그 색이 더욱 짙어져 멀리서 보아도 예쁘게 다가오는 색이 되는데 역시 봄의 전령사는 낮게는 유채요 높게는 매화꽃과 벚꽃임을 알게 된다. 봄바람에 흐느적거리는 유채꽃은 가을 메밀꽃과 더불어 바람에 유독 아름답게 흐느적거리는 모습은 보는 이로 하여금 행복한 미소를 짓게 한다.

주소 : 전남 신안군 팔금면 일대